주택용 소방시설과 함께 안전한 겨울나기

72 2022.01.25 14:09

짧은주소

본문

 

주택용 소방시설과 함께 안전한 겨울나기

 

 

f2027449ab7b9274867b06f02b78d8ca_1643087369_5912.jpg
 

 

동장군이 기승을 부리는 겨울이 오면 사람들은 두꺼운 외투를 두르고 따뜻하고 아늑한 곳을 찾아다닌다. 따뜻하고 아늑한 보금자리는 우리에게 더할 나위 없는 안식과 평화를 주지만, 따뜻한 보금자리와 음식을 만들기 위해서는 열을 사용하는 난방기구와 조리기구를 사용해야함은 당연하다. 그러나 그 당연함을 누리기 위해 사용하는 기구는 간혹 우리에게 돌이킬 수 없는 화가 되어 되돌아오기도 한다. 그렇다. 겨울은 동장군과 더불어 화재가 빈번히 일어나는 계절인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겨울과 공존하기 위하여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우리의 따뜻한 보금자리를 보존하려면 최소한의 안전장치에 소홀함이 없어야한다.

필자는 우리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는 주택용소방시설과 함께한다고 생각한다.

주택용소방시설이란 각층에 설치하는 소화기와 화재 시 음향으로 피난경보를 울려주는 단독경보형 감지기이다. 소화기는 초기화재에 있어 소방차 부럽지 않은 소화능력을 발휘한다.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위급 시 음향경보로 생명을 지켜주는 고마운 존재이다.

주택용소방시설은 우리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훌륭한 방패가 되어주기에 소방청에서는 그동안 많은 예산을 들여 주택용소방시설을 홍보하고 무상보급해 왔다.

하지만 최근 보급률(2019년 말 기준 전국의 설치율은 56.0%에 불과하다. 주택용 화재경보기 설치를 의무화한 일본 81%, 미국 96%에 비해 현저히 낮다)을 보면 우리 국민의 주택용소방시설에 대한 관심과 실행이 저조함을 알 수 있다. 자신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함에 있어 소방청의 홍보뿐아니라 스스로를 지키고자하는 의지과 실행이 함께해야 비로소 주택용소방시설의 보급률은 높아질 것이다.

필자는 우리 국민들이 주택용소방시설에 관심을 가져 부디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화재로 잃는 일이 없기를 기도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차이를 차별하지 않아요장애이해교육 인형극20일 영주남부초등학교병설유치원(교장 윤명희)은 원내 놀이실에서 장애이해교육 인형극을 관람했다.…

5월 창작시교내 선발대회를 열다사제동행 창작시 전시회봉현초등학교(교장 박천국)는 사제동행 동아리 활동과 행복한 학교, 꿈을 키우는 시울…

재산초, 도시문화체험으로일상회복을 시도하다코로나를 극복하고 일상회복을 실천하는 도시문화탐방지난 19일 재산초등학교(교장 김성동)는 전교…

학업중단예방을 위한학교로 찾아가는 wee센터 친구랑 도란도란 체험활동 실시딸기케이크 만들기(파티쉐 체험하기)지난 18일 소천초등학교(교…

셋이 하나 되어 꿈,열정, 감동 실현공동교육과정 운영의 날4월부터 매주 화요일마다 소천초등학교(교장 최진열)는 본분교가 모두 모여 공동…

시와갤러리

2[권두시] 가을이면 전하리다 - 고영기

가을이면전하리다당신에게할말이있었노라면서릿골화전밭산등너머갈바람햇살옹골진도토리따다가종가집맷돌소리세월타래감기는데마지막그날,차마하지못했던말사향노루목을적신청수계곡여울물에사연실은단풍잎말없이띄워전하리다.당신에게할말이있었노라면초라하지않으려고익숙해진몸부림소용없는방황속에가을은스미는데떠나던그날,두고오지못했던말낙동강구비돌아실버들저-건너사공은간데없고찌들은나룻배하나그리운이내마음가득실어전하리다.당신에게할말이있었노라면서너마직천수답허수아비새쫓는소리새참나르는아낙네,삽살개뒤따르고질경이논두렁길강낭콩익어가는데따스한손잡으며남기지못했던말대추나무붉은내음하늬바람편에언제나만나리…

3[초대시] 고독 - 장하숙

고독가을단풍이파리하나어깨위에살포시피워내고가는길빈심사한자락허상일깨우고가는대로지는대로차라리살찌워진고독을나긋이받아즐겨보라.-전풍기인삼축제추진위원장-전경상북도도의원-전국여성지도자협의회회장-309철쭉라이온스클럽회장-한국문인협회영주지부장-구곡시문학회회장-문예사조경북지회장-난송장학회이사장-경상북도장애인재활협회회장-성신인삼경북총판대표-저서≪소백산철쭉≫≪푸른하늘을그리며≫≪노을에서서≫≪유년의달빛≫-시선집≪사람과자연그리고詩속으로≫…

독자기고

1모두의 생명을 지키는 ‘일단 멈춤’

모두의 생명을 지키는 ‘일단 멈춤’완연한 봄 날씨에 전국적으로 봄나들이 분위기가 한창이다. 개인차량 증가와 SNS의 활성화로 인해 유명한 벚꽃 명소를 찾아 먼 거리를 마다하지 않고 차량을 운전하여 나들이를 떠나기도 한다. 운전대를 잡은 설레는 마음으로 인해 자칫 방심하여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도록 더욱 주의가 필요한 시기이기도 하다.도로교통공단의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우회전 교통사고로 사망한 보행자는 212명, 부상자는 1만 3,150명이었다. 이 중 도로를 횡단 중 사망한 보행자는 126명(59.…

2스토킹 피해! 더 이상 참지 말고 신고하세요

스토킹 피해!더 이상 참지 말고 신고하세요며칠 전 사무실로 한 여성이 전화를 했다. 여성은 겁에 질린 목소리였다. ‘이혼 후 아이들과 함께 살고 있는데 전 남편이 아이들을 핑계로 자꾸 전화하고 집 근처에서 서성이며 지켜보고 있어서 무서운데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애들 아빠이기 때문에 처벌하는 건 원치 않아요’ 전형적인 스토킹 행위였다. 스토킹 행위란 상대방의 의사에 반해 정당한 이유 없이 전화하고 지켜보고 따라다니는 등의 행위를 하여 공포심과 불안감을 일으키는 것이다.스토킹행위를 지속적 또는 반복적으로 하게 되면 스토킹 범죄가 되어…

3불꽃을 조심하면 웃음꽃이 피어난다

불꽃을 조심하면웃음꽃이 피어난다추운 겨울이 지나고 봄날의 따뜻한 바람과 화창한 기운이 가득한 춘풍화기(春風和氣)의 계절이 왔다. 영주시에도 서천벚꽃길 등 봄의 향기를 만끽할 수 있는 여러 명소들이 있어 시민들의 봄맞이 외출이 많아지고 있다.안타깝게도 봄은 만물이 소생하는 계절이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한순간의 부주의로 모든 것을 소실시키는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계절이기도 하다.최근 5년간 계절별로 발생한 화재 통계를 살펴보면 봄철이 28.2%로 다른 계절에 비해 높았다. 난방기기 사용 등으로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겨울철보다 따스한 봄…